• 최종편집 2020-05-25(월)

이후삼 후보, 왕암동 폐기물매립장 안정화 사업 현장 방문

- 왕암동 폐기물 매립장 안정화사업 현장에서 주민들에게 당시 피해상황 등 청취 및 안정화사업의 성공적 진행위한 방안 모색, 오후에는 단양읍 일대 상인들 만나 현장의 목소리 들어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4.03 12:03   조회수 : 21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왕암동현장.JPG

▲ 제천.단양 지역구 더불어민주당 이후삼 후보

 

더불어민주당 이후삼 후보(제천·단양 국회의원,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는 현장의 목소리를 경청하는‘이후삼의 민심투어 2일차’일정으로 과거 ‘제천시의 환경 애물단지’였던 왕암동 폐기물 매립장 안정화사업 현장을 방문했다. 왕암동 폐기물매립장은 2006년과 2012년 두 차례에 이은 에어돔 붕괴 사고로 12만t의 폐기물 침출수가 방치·유출되면서 지하수 오염 등의 심각한 ‘환경재앙’이 발생한 곳이다. 현재는 시비와 국비로 침출수 처리 및 복토를 진행 중이나, 향후 침출수 처리가 늦어질 경우 추가 국비소요가 발생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날, 이 후보와 함께 현장을 찾은 인근 주민들은 당시 사고로 인한 주민피해현황등을 설명하며, 왕암동폐기물매립장 사고의 재발방지에도 힘써달라는 요청을 했다. 이후삼 후보는 “왕암동 폐기물 매립장 사고로 인해 겪었던 제천시민들의 어려움을 잘 알고 있다”며, “이와 같은 환경재난이 두 번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재발방지책 마련과 함께, 안정화사업이 차질 없이 마무리 될 수 있도록 국회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후삼 후보, 왕암동 폐기물매립장 안정화 사업 현장 방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