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5(금)

이상천 제천시장, '자연형 계곡수로' 현장점검... 마무리 철저 당부

- 시민 위한 편의시설 보완 등 강조, 코로나 여건 개선 후 정식 개장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07 16:18   조회수 : 15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조명시연 점검.jpg           이상천 제천시장은 중앙동 문화의 거리 “자연형계곡수로” 공사현장을 종합 점검했다.   

 

이상천 제천시장은 지난 4일 저녁 중앙동 문화의 거리 “자연형계곡수로” 공사현장을 종합 점검하고 철저한 마무리를 당부했다. 자연형 계곡수로는 침체된 원 도심을 활성화 시키고 제천시를 찾는 관광객이 도심을 편안하게 걸으며 즐길 수 있도록 금년 2월부터 공사 중에 있다. ‘문화의거리 자연형계곡수로 조성사업’은 2016년 정부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원도심 도시재생활성화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침체의 늪으로 빠져있는 제천시의 원 도심을 다시 살리기 위한 간절함을 담아 이상천 제천시장이 직접 기획하여 추진하는 역점사업이다.

 

이날 점검에는 이상천 시장과 허경재 부시장 및 국·단장 등 제천시 간부공무원 약 20여 명이 현장을 찾아 도심 속으로 옮겨놓은 자연과 경관조명을 시연하였다. 이 시장은 점검을 통해 “부분적으로 시민을 위한 의자 등 편의시설 보강과 함께 방문객들이 쉽게 알 수 있도록 조명 연출의 해설기능을 보완할 것”을 주문하였으며, 대체로 만족스러운 현장을 잘 유지하며 정식개장 이전까지 철저한 마무리 작업을 실시할 것을 강조했다. 또한, 같은 날 야간에는 제천소방서와 합동으로 화재발생을 가정하여 소방차를 직접 출동시킨 결과 소방차량 진출입에 차질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연형 계곡수로는 중앙로우체국 뒤에서부터 파크랜드까지 총 연장 340m의 구간을 통해 물의도시 제천의 특성을 담은 폭포 3개소와 분수 및 계곡으로 구성되었으며, 오고 가는 시민들에게 도심 속 정원을 산책하는 느낌을 주도록 자연적으로 연출하였다. 아울러, 야간에는 최신의 인터렉티브 조명과 원형 LED영상 및 샹들리에 경관조명이 연출되어 남녀노소가 관람하고 체험할 수 있도록 조성하였다. 시 관계자는 “현재 코로나 19와 수해피해 복구중인 시민들의 고충을 고려해서 개장을 연기하고 있으며 코로나 19 여건이 나아지면 곧 정식개장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소방차량 진출입 점검.jpg

 

자연형 계곡수로 (9).jpg

 

자연형 계곡수로 (11).jpg

 

자연형 계곡수로 (19).jpg

 

자연형 계곡수로 (12).jpg

태그

전체댓글 0

  • 7425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상천 제천시장, '자연형 계곡수로' 현장점검... 마무리 철저 당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