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5(금)

제천시, 코레일 충북본부 통․폐합 반대 충북도와 연계 대응한다

- 이상천 제천시장 이시종 충북도지사 면담, 충북본부 통․폐합 철회 및 대전충남본부 충북본부로 이전 성명도 발표키로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09 15:37   조회수 : 17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본 -이시종 도시자 면담 (6).jpg

 

 

▲이상천 제천시장이 이시종 충북도지사와 코레일 충북본부 통․폐합 반대 연계 대응 방안에 대해 면담을 했다.

 

 

제천시가 지난 8일 코레일 충북본부 통․폐합 반대 입장문을 발표한 이후 충북도와 연계 대응 방안을 모색하는 등 적극적인 대처에 나섰다. 9월 9일 이상천 제천시장은 이시종 충북도지사와의 면담을 통해 “제천의 심장이자 상징과도 같은 충북본부의 폐지는 절대 수용할 수 없음”을 밝히며 도 차원의 적극적인 대응을 요청했다. 이에 이시종 지사는 즉시 적극적인 대응 의사를 밝히며, “충북도와 제천시 및 전국철도노동조합과 연계하여 경영 합리화라는 명분으로 일방적으로 진행되고 있는 충북본부 통․폐합은 강력 반대한다며, 기존 대전충남본부를 충북본부로 이전 할 것”을 골자로 성명서를 발표할 예정이다.

 

아울러 철도노조 제천차량지부를 비롯한 시설관리지부, 기관차승무지부, 열차지회 등도 한 목소리로 충북본부 통․폐합에 강하게 반대하며 연대를 강화키로 했다. 한편, 이와 더불어 국민의 힘 엄태영 의원도 지난 9일 성명을 통해 “한국철도공사는 명분의 실리도 없는 충북본부 통폐합 결정을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시 관계자는 이와 같은 움직임에 힘입어 “향후 충북도와 정치권, 시민단체와 연계 공조하여 코레일 충북본부 통․폐합을 반드시 저지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4410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천시, 코레일 충북본부 통․폐합 반대 충북도와 연계 대응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