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3-06(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1.05 08:03   조회수 : 1,12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제천 천연물산업 종합단지 조성을 위한 주요사업들이 순차적으로 차질 없이 추진될 것으로 보인다. 제천시는 ‘천연물 지식산업센터’ 건립 예산으로 정부예산 160억 원을 확보함에 따라 설계비 국비 10억 원을 우선 투입하여 본격적인 사업추진궤도에 진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센터는 도비 30억 원이 함께 투입되어 총 사업비 242억 원 규모로 건립되는 다층(多層)형 복합건축물로, 왕암동 제2바이오밸리 내에 연면적 12,000㎡(지하 1층, 지상 5층) 규모로 40여 실의 임대형 기업 입주공간뿐 아니라 각종 지원시설, 근린생활시설 등이 함께 들어서게 된다.

 

 2021년 기본 및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2022년 착공에 들어가 2023년 완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충북도와 함께 천연물의 산업화 기반을 체계적으로 구축하여 오고 있는 제천시에서는 ‘천연물 원료제조 거점시설(181억 원)’과 ‘천연물 조직배양 상용화시설(150억 원)’ 등 원료(소재) 생산․확보와 천연물 추출․농축단계에서의 고부가가치 산업화 지원인프라 구축을 완료하였고, 현재 중소기업의 제제(製劑) 개발과 시제품 제작지원을 위한 ‘천연물제제 시(試)생산시설’이 산업통상자원부의 2020년 스마트특성화 기반구축사업에 선정되어 2022년 완공을 목표로 구축 중에 있어, 원료생산부터 제품개발, 사업화로 이어지는 천연물산업의 전주기 one-stop 클러스터 구축성과와 연계할 수 있게 됨에 따라 그 사업효과에 더욱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시 관계자는 “천연물 지식산업센터를 통해 입지애로를 겪거나 산업인프라가 연계된 창업보육공간과 체계적인 지원프로그램을 필요로 하는 창업․중소벤처기업에 좋은 성장기회가 제공될 수 있을 것이다.”라며, 뿐만 아니라 천연물 관련 기업의 집적화를 통한 기업유치 효과로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유도에도 큰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향후 ‘천연물 신소재개발 지원센터’ 구축을 위한 정부공모사업 선정노력의 성과가 가시화될 경우 천연물산업 종합단지로서의 기능과 역할이 제천시가 천연물산업 중심지로 자리매김하는데 더욱 탄력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태그

전체댓글 0

  • 7117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천 천연물 지식산업센터 건립, 본격 궤도에 올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