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14(수)

제천예술의전당 및 상생캠퍼스 합동 기공식 개최

- 다시 뛰는 도심, 희망의 부푼 꿈 힘차게 시동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3.26 16:45   조회수 : 2,90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제천예술의전당 및 상생캠퍼스 합동 기공식 개최 (1).jpg

 제천시(시장 이상천)와 세명대학교(총장 직무대행 권동현)()동명초 부지에서 26일 제천예술의전당 및 상생캠퍼스 합동 기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하여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방역지침을 준수하고, 이시종 충북도지사, 엄태영 국회의원, 기관단체장, 관계자 및 문화예술인 등 9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기공식은 사업 경과보고, 감사패 전달, 인사말씀, 충북도지사, 국회의원, 시의회 의장의 축사, 시삽의 순으로 진행되었다.

 

제천예술의전당 및 상생캠퍼스 합동 기공식 개최 (3)줄인파일.jpg

앞으로 시는 17,233면적의 ()동명초 부지 내에 제천예술의전당(480) 세명대학교 상생캠퍼스 건립 사업(108) 여름광장 조성 사업(19.6) 등 총 3607억 규모의 사업을 새로운 도시문화 창조와 원도심 활성화를 목표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상천 시장은 치열하고도 긴 과정을 거쳐 드디어 도시의 재탄생을 위한 의미 있는 첫 삽을 들어 올리게 되었다, “오늘을 기점으로 ()동명초 부지가 도시의 문화와 경제를 힘차게 순환시킬 심장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제천예술의전당 및 상생캠퍼스 합동 기공식 개최 (5)줄인파일.jpg

 권동현 총장 직무대행은 상생캠퍼스가 지역과 대학의 협력을 통해 우리시의 지속 성장과 상생의 기반을 다지게 될 매우 의미 있는 날로 기록될 것이며, 학생들은 물론, 시민의 사랑을 받는 공간이 되도록 최선을 다해 추진 하겠다고 말했다. 이시종 지사는 축사를 통해 제천예술의전당과 상생캠퍼스 건립 사업은 지역과 대학이 협력하여 도시의 재탄생을 일구어낸 모범사례로서 반드시 성공적으로 완공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겠다고 전했다.

 

제천예술의전당 조감도-horz.jpg

엄태영 국회의원은 본 사업들이 도심의 역사를 새로 쓰고 문화 역량 증진의 정점을 찍기를 기원하며, 추진에 내실을 갖출 수 있도록 지원에 힘쓰겠다며 사업 성공의 의지를 다졌다. 한편, 세명대 상생캠퍼스는 20222월 완공을 목표로 공사 진행 중에 있으며, 제천예술의전당은 올해 말까지 골조공사 70%를 완료하고 202210월 완공을 목표로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8371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천예술의전당 및 상생캠퍼스 합동 기공식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