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15(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1.25 03:18   조회수 : 93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촬영 / 이기성 작가]

 

덕유산은 덕이 많은 너그러운 모산이라 해서 덕유산이란 이름이 붙었다고 한다. 그래서인지 매년 새해는 일출을 보려고 많은 사람이 찾아온다. 2021년 새해는 모든 국민이 코로나 인해  일상생활이 멈추어 힘들게 살아가고 있다. 지난 1년간 생명을 담보로 코로나와 힘들게 싸우고 계신 의료진 모든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었으면 하는 마음에 지난 4년간 덕유산에서 촬영한 것을 영상으로 올려봅니다.

 

 
 
 
태그

전체댓글 0

  • 5302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기성 작가]덕유산 겨울을 담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