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9-23(목)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7.05 06:34   조회수 : 1,40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용두교 현장 모습 (1)줄인파일.jpg

 

용두교 현장 모습 (2)줄인파일.jpg

▲어둡고 음침했던 다리밑이 시민들이 편히 쉴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었다.

 

제천시가 하소천 산책로에 위치한 용두교에 벽화를 그리고 벤치를 설치하여 시민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용두교는 청전동과 용두동을 연결하는 다리로 하소천 산책로 끝에 위치하고 있다. 시는 그간 낙서로 가득했던 다리벽면을 지역작가들과 손잡고 제천의 풍경들로 벽화를 완성하고, 시민들이 편히 쉴 수 있도록 벤치를 마련했다. 시 관계자는 “어둡고 음침했던 다리밑 공간이, 추억의 피서지로 많은 사랑을 받는 공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8778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천 하소천, 추억의 다리밑 피서지로 다시 태어나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